Quick
Menu

상담 및 예약 02)2088-1220
빠른 상담
전화번호를 남겨주시면
확인 즉시 연락드리겠습니다



- -


개인정보 수집에 동의합니다.

창 닫기
온라인상담 진료시간
오시는길
진료사례

장 누수 증후군(새는 장 증후군)

피로, 면역 저하, 알레르기, 자가면역질환

장 누수 증후군은 장 점막의 필터가 고장나면서 장 속 유해물질이 거침없이 몸 속으로 들어오게 되는 것을 말합니다. 몸으로 들어온 유해물질들은 혈관을 타고 온 몸을 돌아다니며 각종 면역 저하, 뇌 기능 저하, 알레르기 질환, 자가면역질환을 유발하기도 하죠. 장 질환이 전신 질환으로 번져가는 아주 안 좋은 상황입니다.

미디어 속 바이플랜

미디어자료

SBS, MBC, 매일경제TV 등
다양한 매체에서 주목하는 바이플랜 한의원의 통합의학치료

바이플랜 한의원 의료진은 과민성 대장 증후군, 당뇨, 천식, 위장질환, 직장인 증후군등 한의원에서 주력으로 다루는 질병에 대해 TV프로그램&신문&네이버칼럼등 여러 매체를 통해 정보를 공유해드리고 있습니다. 최근 성공적인 마무리를 거둔 평창올림픽 한의진료센터에도 참여하였습니다. 바이플랜 한의원의 통합의학치료를 만나보세요!

바이플랜의 통합의학

병원에서 찾지 못하는 원인을 찾아냅니다.
단순 증상 완화로만 끝나지 않으며 우리 몸의 자연 치유 능력을 회복시켜 병을 치료합니다.
통합의학은 영양학, 기능의학, 보완대체의학, 한의학 가운데
과학적으로 효과와 안전성이 입증된 것을 폭넓게 사용하는 의학을 말합니다.
사람, 삶, 정신을 모두 건강하게 만들어 본질적으로 질환을 치료하는 새로운 진료 패러다임입니다






장 누수 증후군의
원인과 대응

  • 아이콘1 장내 세균문제
  • 아이콘2 점막 회복력 저하
  • 아이콘3 독성 물질
  • 아이콘4 음식문제

장 누수 증후군의 원인으로 가장 널리 알려진 것이 장내 세균 문제입니다. 장내 유익균이 감소하고 유해균이 증식하면서 독소 생성이 증가되고, 이로 인해 대변 이상이나 소화불량을 초래하고 직접적으로 장 벽의 투과성을 증가시키게 됩니다. 바이플랜에서는 어떤 종류의 균이 문제되는지 파악하기 위해 유기산 검사, 장내세균검사를 활용하며 그 결과에 따라 장내 세균총의 변화를 가져올 수 있는 한약, 유산균제제, 영양제, 식단 등을 활용하고 있습니다.




우리 몸은 자연 치유능력이 있습니다. 장 점막도 마찬가지인데요, 손상받은 장 점막은 스스로 회복되어야하지만, 이 과정이 순조롭게 이뤄지지 못해 장 누수 현상이 생기기도 합니다. 이런 상황은 회복 물질의 부족, 장 기능의 저하, 몸 전반적인 회복능력의 저하 등으로 올 수 있습니다. 바이플랜에서는 저하된 점막 회복력을 복구하기 위해 필요한 영양소를 보충하고 장 기능 및 전신 컨디션을 끌어올려주는 한약, 식단, 영양제를 활용하고 있습니다.




장내 염증을 유발하는 물질이 많거나 산화 스트레스가 심해질 경우 장 점막이 쉽게 손상됩니다. 정상 상황에서는 이런 물질들이 빠르게 처리되겠지만 장 기능이 떨어져 독성 물질 배출이 잘 안될 경우 문제될 수 있습니다. 항산화 역할을 하는 영양소 부족, 염증 조절 인자가 잘못될 경우도 마찬가지 문제를 일으킬 수 있습니다. 이럴 때 원인에 맞춰 염증을 조절하는 한약이나 항산화능력을 높여주는 영양제, 장 기능을 도화주는 식단을 통해 문제를 해결할 수 있습니다.




장 누수 증후군도 다른 장 질환과 마찬가지로 식단이 중요합니다. 화학 조미료, 농약, 밀가루, 약물 등에 의해서 장 누수 증후군이 시작되거나 악화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치료에 있어 식단 관리는 필수적이라 할 수 있죠. 이를 위해 바이플랜에선 영양사의 1:1 맞춤 식단 관리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과학적인 검사로
원인을 정확히 파악합니다

연구실 사진


바이플랜한의원의 다양한 과학적인 검사를 통해 과민대장증후군의 정확한 원인을 파악하고 치료에 반영합니다.
바이플랜한의원에서 활용하는 검사는 유기산 검사, 모발미네랄검사, 스트레스분석검사, 장내세균분석, BIA 검사와 같은 기능의학 검사와 혈액검사, 유전자 검사 등이 있습니다.


검사 더보기

바이플랜 의료진

원장님들 사진


정성을 다하는 의료진
바이플랜 한의원


한의원 치료는 비과학적이고 과거의 유산일 뿐이다?
바이플랜의 의료진은 과학적이고 객관적인 진료를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해오고 있습니다.
효과와 안전성을 위해 끊임없이 연구해온 바이플랜의 의료진은
처음부터 끝까지 환자를 생각하는 정성어린 치료로 보답하겠습니다.

의료진약력보기

바이플랜만의 특별한 영양 치료

1:1 식단 관리

나에게 맞는 음식과 맞지 않는 음식이 체질에 따라 다르게 나타나며, 잘못된 식품 선택은 치료기간을 연장시키거나 증상을 더 악화시킬 수 있기에1:1 영양상담의 역할이 치료에 있어 매우 중요합니다. 영양사의 1:1 상담을 통해 문제 식습관을 파악하고 치료 기간을 단축시킬 수 있는 식이요법을 제안해 드립니다.

치료 목적의 영양제

기능의학 검사를 토대로 부족한 영양소, 도움될 영양소, 증상을 악화시킬 영양 성분을 파악한 후 이에 맞춰 필요한 것을 제안드리고 복용하던 것을 정리하기도 합니다. 영양소는 음식을 통해 섭취하는 것이 가장 좋지만, 음식 섭취에 제한이 있을 경우 영양제를 통해 보충하는 것이 좋습니다.

바이플랜의 치료의 특별함

  • 하나
    15분 진료? 모자랍니다!
    위·장질환을 치료하기 위해선 병을 앓아온 이력, 평소 생활 습관, 식습관, 다양한 증상에 대한 자세한 정보, 여러 검사 결과 등을 모두 알아야합니다. 따라서 10~20분에 불과한 진료로는 이를 다 파악할 수 없죠. 위·장질환의 정확한 원인을 파악하고 치료하기 위해 바이플랜한의원의 진료는 초진 시 한시간반~두시간 정도 소요됩니다.
  • 변화하는 맞춤 한약
    바이플랜한의원의 한약은 대량을 끓여두었다 주는 한약이거나, 대부분의 위·장질환 환자에게 비슷하게 주는 그런 약이 아닙니다. 환자마다 증상과 병의 깊이가 다 다르기 때문에 이에 맞춘 개인별 맞춤 처방이 나가게 됩니다. 그리고 한 처방을 길게 쓰지 않으며 증상이 호전됨에 따라 처방도 바뀐 몸 상태에 맞춰 따라 바뀌게 되죠. 병을 집요하게 따라다니며 끝까지 잡아내는 유도미사일 같은 치료입니다.
  • 침 매선 약침
    한약치료의 보조로서 침, 뜸 치료가 활용되고 있습니다. 증상을 더욱 빠르게 경감시키며 긴장을 이완시키고 자율신경계의 불균형을 바로잡는데 도움을 줍니다. 자주 내원하기 힘들거나 더욱 빠른 치료가 필요할 경우 매선 치료, 약침 치료를 활용하기도 합니다.

믿을 수 있는 한약

청정 한약재 보관

이런 한약 조제 시설 보셨나요? 청정 한약재를 안전하게 보관하고 있으며 전 조제 과정을 투명하게 공개하였습니다.

조제과정 오픈

내 처방이 직접 조제되는 과정을 보며 약재의 효과와 처방 목적에 대한 설명을 들을 수도 있습니다




바이플랜 한의원
생생후기

직접 보는 치료후기



바이플랜한의원에선 실제로 병이 완화된 분들의 이야기들을 후기 및 영상으로 올려놓고 있습니다.
양방에서 약을 먹고 치료를 받아도 잠시만 좋아졌던 질병을 확실하게 완화시킨 다양한 체험 사례들을 만나보세요.

창닫기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 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

제50조 2 (전자우편주소의 무단 수집행위 등 금지)
① 누구든지 전자우편주소의 수집을 거부하는 의가사 명시된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자동으로 전자우편주소를 수집하는 프로그램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전자우편주소를 수집하여서는 아니된다.
② 누구든지 제1항의 규정을 위반하여 수집된 전자우편주소를 판매·유통하여서는 아니된다.
③ 누구든지 제1항 및 제2항의 규정에 의하여 수집·판매 및 유통이 금지된 전자우편주소임을 알고 이를 정보 전송에 이용하여서는 아니된다.

제65조 2 (벌칙) 다음 각호의 1에 해당하는 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① 제50조제4항의 규정을 위반하여 기술적 조치를 한 자
② 제50조제6항의 규정을 위반하여 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를 전송한 자
③ 제50조 2의 규정을 위반하여 전자우편주소를 수집ㆍ판매ㆍ유통 또는 정보전송에 이용한 자
[일부개정 2002.12.18 법률 제06797호]